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이재명 "어떤 권력도 국민과 진실 못 이겨…상식과 원칙 세우겠다" 5·18 메시지
알림

이재명 "어떤 권력도 국민과 진실 못 이겨…상식과 원칙 세우겠다" 5·18 메시지

입력
2024.05.18 11:47
수정
2024.05.19 10:05
0 0

5·18 맞아 페이스북 글
'폭력보다 강한 연대' 강조

이재명(앞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5·18민주화운동 제44주년 기념식을 마친 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광주=뉴스1

이재명(앞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5·18민주화운동 제44주년 기념식을 마친 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광주=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제44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인 18일 "어떤 권력도 국민과 진실을 못 이긴다"는 메시지를 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통한의 44년, 폭력보다 강한 연대의 힘으로 다시 태어난 5·18정신을 되새깁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총칼로 국민의 생명을 유린한 군부독재세력은 억울한 국민들의 죽음을 은폐하는 데 혈안이었다"며 "그러나 감추고 숨기려 들수록 오월 영령들의 넋은 '더 나은 세상'을 바라는 강렬한 열망으로, 또 진실과 정의의 편에 서고자 하는 새로운 생명들로 다시 태어났다"고 적었다.

이어서 "그렇게 태어난 수많은 민주시민들이 '폭력보다 강한 연대'의 힘으로 민주주의의 새로운 길을 열어젖혔다"며 "다시금 어떤 권력도 국민을, 또 진실을 이길 수 없다는 자명한 진리를 마음에 새긴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역사의 법정에 시효란 없고 온전한 진상규명만큼 완전한 치유는 없다"며 "민주당은 5·18의 진상을 낱낱이 밝히는 데 앞장서고 국가폭력 범죄는 반드시 단죄 받는다는 상식과 원칙을 바로 세우겠다"고 약속했다. "더 이상의 5·18 폄훼와 왜곡이 발붙이지 못하도록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 또한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고도 덧붙였다.

이 대표는 "그래야 다시 이 땅에서 비극의 역사가 반복되지 않을 것"이라며 "그것이 '산 자'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오월 영령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헛되지 않게 하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정준기 기자

관련 이슈태그

제보를 기다립니다

안녕하세요 제보해주세요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