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장영란, '연애편지' 회식 따돌림 해명 "악플 받은 강호동에 미안" ('아형')
알림

장영란, '연애편지' 회식 따돌림 해명 "악플 받은 강호동에 미안" ('아형')

입력
2024.05.18 22:40
0 0

장영란, JTBC '아는 형님' 출연
"강호동, 내게 정말 잘해줬다"

장영란이 '아는 형님'에서 강호동에게 미안한 마음을 표현했다. JTBC 캡처

장영란이 '아는 형님'에서 강호동에게 미안한 마음을 표현했다. JTBC 캡처

방송인 장영란이 강호동에게 미안한 마음을 표현했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장영란 박슬기 엄지윤 해원이 출연했다.

장영란은 강호동에게 미안한 일이 있다고 말해 시선을 모았다. 그러면서 '연애편지' 이야기를 꺼냈다. 장영란은 "'연애편지' 때 나는 한 번도 회식을 안 가봤다는 이야기를 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앞서 그는 유튜브를 통해 "'연애편지'는 맨날 회식을 안 했다. 나중에 채연을 만나서 알았다. 늘 회식을 했다더라. 나만 안 불렀다"고 전한 바 있다.

장영란은 해당 발언이 이슈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MC였던) 강호동이 악플을 받았다. 너무 미안했다. 그 당시에 강호동은 내게 정말 잘해줬다"고 말했다. 또한 "강호동이 나만 빼놓고 그랬던 게 아니다. 알고 보니 촬영이 끝나면 힘드니까 맥주 한 잔 하고 밥 먹으러 갈 때 친한 사람들과 간 거였다. 나 말고도 안 간 사람이 많더라. 강호동을 욕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